l 등반리더 : 이운배, 박성록, 김미숙, 양주종, 신재근
since 창립일 : 1981년 10월 19일 / 홈페이지 2001년 8월 9일 / E-MAIL : sansaram@kormp.co.kr
조회 수 9863 추천 수 76 댓글 0
제 16 구간 :: 벌재~문봉재~저수재~뱀재~묘적봉~도솔봉~죽령

   벌재~죽령
벌재~문봉재~저수재~뱀재~묘적봉~도솔봉~죽령
975번 지방도가 지나가는 벌재와 5번 국도가 지나가는 죽령 사이의 백두대간은 문봉재(1,074m)와 1,108m봉, 1,025m봉, 묘적봉(1,148m)과 1,170m봉, 그리고 도솔봉(1,314m) 등 해발 1,000m대의 고개와 봉우리들이 연이어 있어 당일산행으로는 결코 만만찮은 구간이다.

저수재는 교통이 편리하고, 식수와 음식은 고갯마루 부근의 휴게소를 이용하면 해결할 수 있다. 묘적령에 충북 단양군 대강면 사동리로 이어지는 임도가 나 있고, 도솔봉 직전 1,170m봉에는 영풍군 풍기읍 사동리로 내려가는 길이 있으나, 둘 다 거리가 멀기 때문에 일단 산행을 시작하면 죽령까지 주파하는 것이 유리하다. 중간에 1박을 할 때는 저수재에서 식수를 준비해야 한다.

◎ 제31 소구간 (벌재∼문봉재∼저수재)
백두대간이 죽령, 도솔봉, 향적봉, 저수령을 지나서 문경시 관내로 뻗어 내려오면서 처음으로 큰 산을 하나 두고 있는데, 그것이 바로 운봉산이다. 문경시 동로면 석항리 사람들은 이 운봉산을 ‘문봉재’라고 부르고 있다. 1:50,000 지형도에도 문봉재라 표기돼 있다.

저수재와 벌재 사이에 있는 문봉재에서 산줄기 한 가닥은 북쪽으로 뻗어 수리봉과 신선봉, 그리고 단양팔경 중 상·중·하선암이 있는 도락산을 솟구치고 있고, 산 아래 배나무골, 호박골, 세작골, 성골을 두고 있다. 이 골짜기들이 모두 동로면 석항리를 이루고 있다. 석항은 ‘돌목’이라고도 하는데, 아직까지 남아 있는 예쁜 순우리말 이름이다.

벌재든 저수재이든 어느 쪽에서 시작해도 문봉재 산행을 할 수 있다. 975번 지방도로를 따라서 동로면을 거쳐 고갯길을 오르면 벌재에 닿는다. 식수는 고갯마루 부근의 샘에서 구해야 한다. 여기서 왼쪽(서쪽)으로 가면 황장산(1,077m)을 거쳐 이화령으로 이어지고, 오른쪽(동쪽)으로 가면 죽령으로 향하게 된다.

벌재 고갯마루에서 남쪽 동로면소재지 방향으로 100m쯤 내려가면 농장으로 이어지는 시멘트포장길이 나온다. 이 길을 따라 10m쯤 올라가다가 오른쪽으로 보이는 안내표지판을 따르면 대간 주릉에 선다.

방화선 자국이 희미하게 남아 있는 길을 타고 남동쪽으로 30분쯤 오른 다음 다시 15분쯤 내려서면 옛날 고갯길이 확실한데 이곳을 돌목재라 부른다. 여기서 참나무 숲길과 화강암 바윗길을 따라 1시간쯤 오르면 1,000m봉 위에 닿는다. 오른쪽 석항리쪽으로 방향을 틀면 호박골과 투구봉을 볼 수 있다.

이곳에서 해발 1,000m가 넘는 능선을 따라 30분쯤 가면 전망이 탁 트인 곳을 만난 다음 내리막길에 접어든다. 이곳이 이 구간에서 전망이 가장 좋은 곳 중 하나다.
여기서부터는 충북쪽으로 보이는 단양목장을 왼쪽에 두고 계속 가야 하는데, 고개를 하나 지나면 다시 옛고개를 만난다. 돌목사람들이 저수재라 부르는 곳이다. 여기서 다시 15분쯤 오르면 묘가 하나 있다. 이 지점이 문경시와 예천군의 경계로, 5분쯤 내려서면 포장도로가 허리를 가로지른 저수재이다. 저수재에는 저수재휴게소와 숙식할 수 있는 휴게소가 있다.

◎ 제32 소구간 (차갓재∼황장산∼벌재)
저수재∼묘적봉∼죽령
저수재휴게소에서 죽령으로 가려면 저수재 안내판 아래의 길을 따르면 된다. 급경사길을 40분쯤 오르면 1,080m봉에 도착하게 되는데, 멀리 도솔봉과 소백산이 웅장하게 바라보이는 전망이 뛰어난 곳이다.

다시 지형도 상에 나타난 저수치를 지나고 배재와 싸리재를 지나면 헬기장이 나온다. 자세히 살펴보지 않으면 그냥 지나치게 되는 곳이다. 1,033m봉을 지나 조금 더 가면 송전탑에 닿는다. 이곳을 지나면 능선길이 매우 잘 나 있다.

뱀재를 지나 묘적령을 지나면 묘적봉과 도솔봉이 거대한 모습으로 압도한다. 묘적봉과 도솔봉은 소백산국립공원 구역 안이므로 가끔 등산로 안내판을 볼 수 있다. 이 구간에서 가장 험난한 봉우리인 도솔봉을 지나면 죽령까지는 별 힘들이지 않고 내려설 수 있다. 묘적봉에서 죽령까지는 3시간30분쯤 잡으면 된다.
저수재에서 죽령구간은 지도상 거리가 약 35km 정도 되기 때문에 부지런히 걸어야 당일 돌파가 가능하다.

◎ 중간 탈출로
벌재에서 죽령까지는 하루에 주파하기가 어렵다. 벌재∼저수재, 저수재∼죽령 두 구간으로 나누면 되지만, 겨울철에는 저수재∼죽령 구간도 둘로 나누어야 가능하다.
벌재와 저수재, 죽령은 교통이 아주 편리하다. 저수재와 죽령 사이의 묘적령에서 단양쪽이나 영풍쪽으로, 1,170m봉과 도솔봉에서는 영주시쪽으로 탈출이 가능하나 시간이 많이 걸리고 교통이 불편한 편이다.

◎  백두대간 남쪽 고을 예천(醴泉)
저수령에서 죽령으로 뻗은 백두대간은 그 지맥을 남쪽 낙동강 유역까지 뻗으며 넓은 분지를 이루었다. 이곳이 예천이다. 예천의 ‘醴’ 자는 단술 예 자다. 술이 달다는 뜻으로, 술의 질이 좋다는 말과 다름없다. 사실 예천의 술은 안동소주와 함께 경북에서는 명물이었다. 물맛은 산세에 따른다고 하니 결국 백두대간 때문에 예천의 물맛이 좋다고 할 수 있다.

유서 깊은 용문사(龍門寺)와 임진왜란의 공신 약포 정탁 대감, 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弓矢匠)이 유명하다.아름다운 경치 단양(丹陽)산은 강을 만들고 강은 산을 안고 돌듯이 백두대간에서 남한강으로 들어가는 초입 계곡에는 가는곳 마다 아름다운 경치를 두고 있는 단양군이 있다. 저수재에서 부터 죽령까지 이어지는 백두대간은 단양쪽으로 제2의 외금강(外金剛)이라는 단양팔경(丹陽八景)을 두고 있다.

특히 조선조에 단양군수로 부암한 이퇴계는 중국의 소상팔경보다 나은 곳이라고 극찬하였다.한강 상류를 따라 단양에서 20km서쪽에 「구담봉」과 「옥순봉」이 단양에서 3km 북쪽에 「도담삼봉」과 「석문」이 백두대간에서 내려오는 단양천을 따라 단양 남쪽 17km 지점부터 차례로 「상선암」, 「중선암」, 「하선암」이 차례로 있으며 묘적령에서 도솔봉과 저수령 사이를 흐르는 운계천을 따라 내려오면 「사인암」이 있다. 그 밖에 죽령폭포와 유황온천이 있으며 곳곳에 볼거리가 많이 있는 단양군이다.

◎ 교통·숙박
벌재로 가려면 문경시 점촌에서 단양행 노선버스를 이용하든가, 반대로 단양에서 문경행 버스를 이용해야 한다. 점촌 시외버스터미널에서 단양행은 1일 2회(07:15, 13:20), 단양에서 문경행은 10:05 17:00에 있다. 또는 단양에서 대강면 방곡리행 시내버스를 타고 방곡리 황장산쉼터에서 벌재까지 걸어 오르면 된다. 약 30분 소요.

황장산쉼터 주인에게 부탁하여 승용차를 이용할 수도 있다. 노선버스 시각을 맞추기 어려운 사람은 문경에서 노선버스로 동로면소재지까지 접근한 다음 택시를 이용하여 벌재로 오르면 된다. 요금 7,000원.저수재는 포장은 완료되었으나 노선버스는 아직 다니지 않는다. 단양축협 소백산 관광목장행 시내버스를 이용하면 되는데, 단양 고수부 지대교에서 13:40, 18:45에 출발한다. 택시는 17,000원 정도.

단양축협 소백산관광목장은 콘도미니엄과 여관이 있으며, 여름에는 1∼2개 월 전에 예약해야 한다. 경북 예천읍에서도 택시로 저수재로 오를 수 있다. 죽령은 5번 국도가 지나기 때문에 교통이 매우 편리한 편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 구간안내 제 29 구간 :: 마등령~저항령~황철봉~미시령~신선봉~큰새이령~마산~진부령 31 요들 2005.04.03 11704
38 구간안내 제 28 구간 :: 단목령~점봉산~한계령~끝청~대청~희운각~공룡릉~마등령 11 요들 2005.04.03 10020
37 구간안내 제 27 구간 :: 구룡령~갈전곡봉~쇠나드리~조침령~북암령~단목령 10 요들 2005.04.03 9126
36 구간안내 제 26 구간 :: 진고개~동대산~두로봉~신배령~응복산~약수산~구룡령 32 요들 2005.04.03 10525
35 구간안내 제 25 구간 :: 대관령~선자령~매봉~소황병산~노인봉~진고개 32 요들 2005.04.03 11853
34 구간안내 제 24 구간 :: 삽당령~석두봉~화란봉~닭목재~고루포기산~능경봉~대관령 31 요들 2005.04.03 10164
33 구간안내 제 23 구간 :: 백복령~자병산~생계령~석병산~두성봉~삽당령 11 요들 2005.04.03 9446
32 구간안내 제 22 구간 :: 댓재~두타산~청옥산~연칠성령~고적대~이기령~백복령 28 요들 2005.04.03 11603
31 구간안내 제 21 구간 :: 피재~건의령~푯대봉~구부시령~덕항산~큰재~황장산~댓재 33 요들 2005.04.03 10837
30 구간안내 제 20 구간 :: 화방재~만항재~함백산~은대봉~두문동재~금대봉~매봉산~피재 8 요들 2005.04.03 9383
29 구간안내 제 19 구간 :: 도래기재~구룡산~신선봉~깃대배기~부소봉~태백산~화방재 8 요들 2005.04.03 9565
28 구간안내 제 18 구간 :: 고치령~마구령~선달산~박달령~옥돌봉~도래기재 19 요들 2005.04.03 10257
27 구간안내 제 17 구간 :: 죽령∼고치령죽령~제2,제1연화봉~비로봉~국망봉~상월봉~고치령 32 요들 2005.04.03 12201
» 구간안내 제 16 구간 :: 벌재~문봉재~저수재~뱀재~묘적봉~도솔봉~죽령 10 요들 2005.04.03 9863
25 구간안내 제 15 구간 :: 하늘재~포암산~대미산~차갓재~황장산~벌재 11 요들 2005.04.03 9876
24 구간안내 제 14 구간 :: 이화령~조령산~문경새재~마폐봉~부봉~탄항산~하늘재 28 요들 2005.04.03 10692
23 구간안내 제 13 구간 :: 은치재~구왕봉~희양산~시루봉~이만봉~백화산~황학산~이화령 23 요들 2005.04.03 9635
22 구간안내 제 12 구간 :: 늘재~청화산~조항산~대야산~곰넘이봉~장성봉~은치재 9 요들 2005.04.03 10246
21 구간안내 제 11 구간 :: 화령재~봉황산~비재~갈령~속리산~늘재 36 요들 2005.04.03 10599
20 구간안내 제 10 구간 :: 큰재~백학산~개머리재~지기재~신의터재~화령재 39 요들 2005.04.03 13246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